skip to Main Content
캠퍼스생활

내 손에서 시작하는 대한민국 패션 ‘히스토리’

캠퍼스생활

내 손에서 시작하는 대한민국 패션 ‘히스토리’

공지사항

국제패션디자인직업전문학교의 공지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국립민속박물관 현장 체험학습 실시

작성자
교학처
작성일
2019-05-10 17:17
조회
78


국제패션디자인직업전문학교 신입생들이 5월 1일 국립민속박물관 현장학습을 다녀왔습니다.


한민족 생활문화의 역사적 기반이 되는 한민족생활문화사관을 비롯하여, 한국인의 일상, 일생 등 3개의


상설정시실과 야외전시장을 감상했으며 큐레이터 선생님의 지도하에 한국의 고대에서 조선시대까지


민속의상과 생활문화에 대해 익히고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1전시 | 한국인의 하루


17세기부터 20세기까지 조선 후기 이후 한국인의 하루 일상 감상할 수 있는 전시관으로 전통 사회에서


바느질과 길쌈이 필수 요소 중 하나였다면 근.현대 사회에서는 기계의 발달로 공장에서 직물을


대량 생산, 바느질이 익숙한 여성들이 재봉틀과 같은 기계의 힘을 빌려 옷을 짓는 생활에 익숙한 점을 볼 수 있다.




2전시 | 한국인의 일상


조선시대 사람들의 생활관을 엿볼 수 있는 전시관으로 여름옷에 사용된 모시와 삼베, 시원한


느낌을 주는 옥과 은 소재의 여름 장신구, 조선시대 시장의 모습(옷감을 파는 포목전, 모자를 파는 모자전,


신발을 파는 신발전), 겨울옷(솜두루마기, 토시, 방한모자, 누비옷, 솜옷) 등을 살펴볼 수 있다.




3전시 | 한국인의 일생


조선시대 양반 사대부 집안의 자식으로 태어나 죽을 때까지 겪게 되는 주요한 과정을 감상할 수 있는


전시관으로 돌잔치 의상부터, 혼례복, 출세복(패옥과 후수), 회갑잔치, 수의, 제사를 살펴볼 수 있다.




이번 체험학습을 통해 본교 재학생들은 조선시대 사람들이 착용했던 짚신과 나막신부터


조복에 이르기까지 우리의 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의복뿐만 아니라 신발, 장신구, 경대,


비녀, 안경집 등의 소품들을 살펴보았습니다.



국제패션디자인직업전문학교는 패션에 대한 이론과 지식을 보다 흥미롭고 친근하게
접근할 수 있는 현장교육 및 견학을 실시하여 자연스럽게 패션에 대한 이해를 도모하며
나아가 창의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Back To Top
×Close search
Search